Creation Moment 

예수께서 가라사대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 (요한복음 14: 6) 



BEAUTIFUL LOYALTY (아름다운 충성)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BEAUTIFUL LOYALTY (아름다운 충성)

 

대부분의 물새들은 오랜 시간에 걸쳐 한 짝에게 충성스럽다. 특별히, 백조는 결혼 정조를 지키는 것에 챔피언이다.

북아메리카에서 이 새들은 휘파람 백조 혹은 툰드라 백조라고 불린다. 동일한 종에 속한 다른 군집은 보통 유럽과 아시아에서 발견되는데 이들은 베윅스 백조라고 불린다. 연구자들이 보고하기를 이들 각각의 새들은 부리위쪽에 독특한 노랗고 검은색의 패턴이 있어서 각각을 분별하기가 쉽다. 그래서 연구자들은 수년 동안에 걸쳐서 이들의 삶을 추적할 수 있었다.

이 아름다운 새들은 비교적 긴 수명을 가진다. 한 새는 26년 동안 추적되었다. 보통 부화시기에 네 개의 알을 낳는데 그 짝은 거의 평생을 걸쳐 새끼를 낳는다. 이들은 사는 지역을 굳건하게 지킨다. 먹을 것이나 부화를 위한 장소를 위해 정면대결을 할 때면 가장 큰 수컷이 보통은 승리자이다. 의견의 불일치가 있을 때 수컷들은 암컷들이 옆에서 응원을 하는 동안 서로 대면한다. 좋은 먹을거리를 즐기고 있던 독신 백조는 보통 짝을 이룬 것들에 의해서 쫓겨난다. 짝들은 평생 동안 서로 충성스럽다. 성공적으로 새끼를 키운 짝들에서 헤어짐을 본적이 없다고 연구자들은 말한다. 또한 백조들에서 부정이란 것을 본적이 없다고 보고한다. 만약 짝이 죽으면, 남은 새는 다른 짝을 만날 때까지 종종 일 년이 걸린다. 한 경우, 그 새는 6년을 기다렸다.

결혼 정조는 인간에게 주신 하나님의 명령이기도 하다. 오늘날 많은 인자들이 불륜에 도전하도록 허락된다. 종종 결혼 전 혹은 후의 불륜이 그저 정상적인 것으로 묘사된다. 만약 백조가 정조를 지킬 수 있다고 한다면 우리 인간은 불륜에 대한 변명을 만들어 낼 수가 없다.

 

Most water fowl are faithful to one mate over long periods of time. The swan, in particular, champions marital fidelity.

In North America they are called whistling swans or tundra swans. Another member of the same species is usually found in Europe and Asia, where it is called Bewick’s swan. Researchers report that each has a unique pattern of yellow and black on its bill, making individuals easy to identify. This allowed researchers to trace their lives over many years.

These beautiful creatures have relatively long life spans. One individual was traced for 26 years. Typically laying four eggs in nesting season, they breed for most of their lives. They are highly territorial. In a face-off for food or nesting area, the largest male is usually the winner. When there is a disagreement, the males face each other while their mates cheer them from the sidelines. Single swans enjoying a nice discovery of food are often driven off by couples. Couples are faithful for life. Researchers say that they have recorded no cases of divorce among successfully reproducing couples. Nor do they report any case of marital infidelity among swans. If a mate is lost, the survivor often takes over a year to settle down with another mate. In one case, a survivor waited for six years.

Marital fidelity is also God’s instruction to humans. Today many factors are allowed to challenge marital infidelity. Often, infidelity before or after marriage is portrayed as simply normal. But if swans can manage fidelity, we humans have no excuse for infidelity.

 

Notes: Scott, Dafila. 1992. “Swans semper fidelis.” Natural History, July, p. 26. Photo: Head of a Bewick’s swan. (PD)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71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창조과학스쿨 강사과정(제6기) 일정 안내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8월 29일
172

CHERRY BLOSSOM (만발한 벚꽃)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9월 4일
171

A Lingering Myth of Evolution (계속하여 남아있는 진화론의 신화)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8월 26일
170

GOD’S LOVING OWNERSHIP (하나님의 사랑하시는 소유권)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8월 15일
169

UNBORN BABIES PROTECT THEMSELVES (태아가 자신을 보호한다)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8월 14일
168

THE MOUSE WITH RADIATION PROTECTION (방사선 보호 장치를 갖고 있는 쥐)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8월 7일
167

THE FLOWERING CHAMELEON (카멜레온 꽃)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8월 7일
166

BEAUTIFUL LOYALTY (아름다운 충성)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7월 25일
165

DID APES EVOLVE TO EAT MORE FRUIT? (유인원들이 진화하여 더 많은 과일을 먹게 되었나?)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7월 21일
164

CLIMATE CHANGE AND THE BIBLE (기후 변화와 성경)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6월 30일
163

A LESSON FROM AN HOURGLASS (모래시계로부터의 교훈)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6월 29일
162

THE PROBLEM OF ABRAHAM’S AGE (아브라함의 나이 문제)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6월 26일
161

LANGUAGE AND BABEL (언어와 바벨)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6월 23일
160

DEATH OF A COMET (혜성의 죽음)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6월 20일
159

WHEN DID GOD CREATE ANGELS? (하나님께서 언제 천사들을 창조하셨나?)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6월 14일
158

AT THE FOOT OF MOUNT ST HELENS (세인트 헬렌 산기슭에서)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5월 18일
157

Evolutionists Are So Inconsistent (진화론자들은 매우 모순된다)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4월 27일
156

Evidence for Evolution Can Be Illogical (진화론의 증거가 비논리적일 수 있다)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4월 27일
155

When the Ice Came (얼음으로 덮였을 때)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4월 22일
154

Words of Bias (편견의 언어들)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4월 15일
153

A Delay in Origins (종의 기원의 지연)

대전지부(명재춘)2017년 4월 15일
 
Copyright(c)  한국창조과학회대전지부  All right reserved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명재춘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명재춘    ㅣ
  (우)35307  대전광역시 서구 계룡로 689 1층 (용문동, 세계선교센터)   |   전시관 : 042)861-5876 / 대전지부 : 042)863-7204 /  FAX)863-7203